참 재미있게 봤고, 인생을 살아가며 깨달음을 주기도 했던 책이 있다.

"부의 추월차선"

 

읽고나면 그런거는 나도 할 수 있겠다... 싶지만, 그 일은 결코 쉬운일이 아니다.

결심하기는 쉽고, 행동으로 옮기는 것은 어렵다.

그리고 그 행동을 올바른 방향으로 꾸준히 끌고 나가는 것은 더욱더 어렵다.

 

나도 책을 끝까지 읽고난 뒤, 경제적 자유를 위해 행동으로 옮기려 했지만, 쉽지 않다.

이럴 때 가장 필요로 하는 것 중 하나는...멘토가 아닐까

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, 멀리 가려면 같이 가라는 말이 있듯이, 누군가와 함께 추월차선으로 가고 싶다.

 

현실적인 한계에 부딪혀 타협을 하다보니, 그나마 안정적인 주행차로를 꾸준히 달릴 뿐이다..

하지만, 언젠가 이 주행차로는 막히거나, 길이 좁아지거나, 심지어 낭떠러지가 될 수 도 있다..

 

지금도 늦지 않았으니, 추월차선으로 올라가보도록 힘내보자. 화이팅

  •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
  •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
  • 페이스북 공유하기
  •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">